초록주의(녹색주의)

풀무질 책방에서 일어난 황당한 일이 있어 소개합니다.

풀벌레(은종복, 풀무질 책방 대표)의 페북에서 퍼 왔으며 경향신문 기사도 링크되어 있으니 많은 공유해 다시는 이런 일들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합니다.


성균관대 앞 인문사회과학 책방 풀무질 대표 은종복이에요. 억울한 일이 있어 불쑥 손전화편지를 보내요. 알겠지만 지난해 11월 21일 국회 통과로 새 도서정가제가 시행되었죠. 사라져가는 동네책방을 살리고 도서문화를 선진국으로 앞당기는 뜻에서. 모든 책은 현금할인 10% 을 못 넘게 못 박았어요. 
내가 성대 앞에서 23년째 돈을 은행에서 수천만원씩 빌리면서 사명감으로 책일을 하는데 성대 도서관에서 왜 풀무질 같은 작은 책방에서 도서구입을 안 하는지 알게 되었어요. 계약 조건에 대형서점과 인텃네서점만이 입찰할 수 있도록 되어 있네요. 성대도서관(학술정보관) 입찰참가자격은 최근 3년이내 도서관에 오천만원 이상 납품했거나 연매출 오억원 이상인 곳이에요. 
위 조건이라면 대형서점과대형인터넷서점을 빼곤 입찰할 수 있는 곳이 없지요.
결국 지난날에는 20% 넘게 싸게 주던 큰서점들이 이제 새로운 도서정가제로 10%만 싸게 주어도 되고 그만큼 더 수익을 올릴게 되었죠. 성대도서관이 입찰이 되면 1년 계약이 4억이에요. 지난해에는 A대형서점이 성대와 계약에서 10% 이익을 남겨 4,000만원 벌었다면 앞으로는 20% 남겨 8,000만원을 벌 수 있죠. 우리나라에 대학이 200개가 넘으니 그곳을 열개 남짓한 큰서점들이 독점한다면 한 곳에서 열 곳 대학만 도서관 납품을 해도 8억을 벌게 되죠. 그만큼 동네책방은 더 문을 닫고.
이렇듯 잘못된 대학도서관입찰방식은 도서정가제가 하려는 뜻을 저버리는 일이에요.
긴글 읽어 주셔서 고맙고 쑥스러워요. ㅡ 책방 풀무질 일꾼 은종복


">
1 ··· 158 159 160 161 162 163 164 165 166 ··· 559 
BLOG main image
초록주의(녹색주의)
초록주의는 생명을 섬기고 삶을 나눔으로써 평화로운 공존의 사회를 지향합니다.
by 초록주의

공지사항

카테고리

초록 세상 (559)
행사 안내 (166)
포럼 및 강의 (70)
성명서 및 기사 (20)
초록 정치 (37)
초록 사회 (52)
초록 경제 (14)
초록 문화 (42)
서평 및 발제문 (16)
책 내용 발췌 요약 (30)
자료 (40)
짧은 글 긴 여운 (40)
시인의 마을 (18)
빛으로 그린 그림 (13)
The And (0)

달력

«   2020/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