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주의(녹색주의)

'내성천 하천환경 정비사업'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3.13 내성천에서 띄우는 편지

내성천에서 띄우는 편지

 

 

카페를 통해 회원님들께 글을 드리기는 처음입니다.

그동안 카페 활동도 뜸했고 카페 이름도 바뀌어서 당혹하실 분들이 계실지 모르겠습니다.

 

지천 공사를 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낙동강에서 내성천으로 올라온지 3년이 되어 갑니다.

지나간  시간들은 물위에 쓴 글자들 처럼 흔적이 없는데 닥아오는 시간들은 여전히 쫒김있어 

공유를 부탁드리기 위해 황급하게 글을 드리게 되었습니다. 

 

 


물도리가 아름다운 회룡포백사장과 내성천에 남아있는 유일한 자연 제방이 ‘

내성천 하천환경 정비사업’이라는 이름으로 사라져 갈 위기에 처해있습니다.

부산국토관리청은 이번 주말까지 ‘내성천하천정비사업’의 공사 입찰을 진행한다고 합니다.

 

이 사업은 두 개의 보(유사조절지)와 5000m가 넘는 제방의 보축 공사, 3개의 교량이 계획된 사업입니다.

특히 356억이 소요되는 용궁지구 하천환경정비 공사는 내성천의 자연환경을 훼손하며,

지역주민들은 조상 대대로 물려받은 농지를 잃게 됩니다 . 

 

아고라 서명 가기 => http://bit.ly/P3Tmbi

 

 

 

 
지역 주민 인터뷰   "만약에 홍수 대책으로 우리 동네에 이만치 제방을 쌓는다면 무의미한기라.

가만 내도도 (물이) 안드는데 왜 제방을 쌓느냐 이 말이지, (물이)들어 봐야 가에 한 필지 정도 드는데,

이 구간도 다 들어가는 게 아니고 이 높은 구간은 물 갈 생각도 않는데,“

 

 

 

보와 제방 계획이 세워져 있는 회룡포 들녘    

      

지역 주민 인터뷰   “옛날에 홍수 피해 많이 보고 그랬으면 제방 해달라고 벌써 건의를 했을거여,

홍수 때문에 도저히 못사니까. 따른 동네 다하고 여기만 빠져먹었거든,

우리 동네 여기만, 당장 급할 것 같으면 벌써 했을 건데 필요 없으니까 안한 거 아니여, ”

 

 

 제방에는 누가 심었는지 모르는 50년 이상 된 밤나무와 감나무 등의 과실수가 자리하고 있어

 주민들의 든든한 그늘목이 되어주고 있습니다.

 

 

 

 

 
정부는 농민들이 그 땅을 일구며 흘린 땀과 눈물, 그 땀과 눈물에 배인

희망을 알 리 없을 것입니다. 농민들에게 농지는 ‘생명줄’이라는 것을

 

아고라 서명 가기 => http://bit.ly/P3Tmbi

 

이 강변 하류에 강을 가로지르는 보를 만들고,

자연제방을 허물고  높은 보축을 쌓는 일을 우리는 상상 할 수가 없습니다.  

모래강 내성천을 지키기 위한  환경정비 사업 철회를 위한 서명운동과 

메일 공유를 부탁드립니다.


 

 


 

1 
BLOG main image
초록주의(녹색주의)
초록주의는 생명을 섬기고 삶을 나눔으로써 평화로운 공존의 사회를 지향합니다.
by 초록주의

공지사항

카테고리

초록 세상 (558)
행사 안내 (166)
포럼 및 강의 (69)
성명서 및 기사 (20)
초록 정치 (37)
초록 사회 (52)
초록 경제 (14)
초록 문화 (42)
서평 및 발제문 (16)
책 내용 발췌 요약 (30)
자료 (40)
짧은 글 긴 여운 (40)
시인의 마을 (18)
빛으로 그린 그림 (13)
The And (0)

달력

«   2020/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올라온 글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