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주의(녹색주의)

채식 모임-채식주의와 생명권 토론

* 일시 : 12/7(금) 7시
* 장소 : 서대문 초록문화카페
* 준비물 : 포트락(각자 먹을 것을 준비해 오세요^^)
* 문의 : 초록주의(017-728-3472, endofred@hanmail.net)

* 토론 주제 1
고기만 먹지 않는다고 채식주의라고 말할 수 있는가?
순수채식주의자는 벌의 노동력 착취에 반대해 벌꿀도 먹지 않습니다. 그러면 인간의 노동력을 착취한 상품을 사용하는 것은 올바른 채식주의라고 할 수 있을까요? 채식주의는 동물을 먹기 위해 죽이는 것에 반대합니다. 또한 함부로 직접 죽이는 것에도 반대합니다. 그러면 농약과 제초제를 뿌려 동물을 죽여가면서 기른 야채와 과일을 먹는 것은 어떨까요? 유전자 조작 등으로 기른 식물은 먹어도 되는 건가요?
채식주의자가 지향해야 할 음식에 대해 함께 토론합니다.

* 토론 주제 2
현실에서의 생명의 상대적 가치의 문제, 나라면 어떻게 할까?
내가 탄 배가 난파되어 몇명이 구사 일생으로 구명보트에 탔다. 구명보트에는 이제 돌이 된 내 아이와 반여동물로 아이처럼 사랑하는 수탉 한 마리 그리고 주인이 없는 개 한마리와 90이 넘은 할머니 한 명 그리고 난파 충격으로 완전히 미쳐 폭력적으로 변한 건강한 성인 남성 한 명, 소년 한 명, 아줌마 두 명이 탔다. 벌써 식량이 일주일째 떨어지고 물도 거의 마시지 못하고 있다. 그런데 할머니가 먼저 죽었다. 이제 더 굶으면 차례로 죽어갈 것이다. 당신이라면 이 상황에서 식량문제를 어떻게 해결할 것이며, 그 이유는 무엇인가?

 

">
1 ··· 297 298 299 300 301 302 303 304 305 ··· 559 
BLOG main image
초록주의(녹색주의)
초록주의는 생명을 섬기고 삶을 나눔으로써 평화로운 공존의 사회를 지향합니다.
by 초록주의

공지사항

카테고리

초록 세상 (559)
행사 안내 (166)
포럼 및 강의 (70)
성명서 및 기사 (20)
초록 정치 (37)
초록 사회 (52)
초록 경제 (14)
초록 문화 (42)
서평 및 발제문 (16)
책 내용 발췌 요약 (30)
자료 (40)
짧은 글 긴 여운 (40)
시인의 마을 (18)
빛으로 그린 그림 (13)
The And (0)

달력

«   2020/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올라온 글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